작성일 : 14-10-14 16:04
'괜사랑', 조현병학회서 감사패 받았다.."희망 선사"
 글쓴이 : 푸른마음신경정신과
조회 : 2,009  
[OSEN=박정선 기자] SBS 수목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이하 '괜사랑')이 대한조현병학회(이사장 이중서)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괜사랑'의 김규태 PD, 노희경 작가, 제작사 GT엔터테인먼트, CJ E&M 측은 최근 대한조현병학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괜사랑'은 조현병, 강박증, 투렛증후군 등의 정신질환이 있는 인물을 드라마 전면에 등장시켜 화제를 모았다. 드라마에서 다루기 어려운 정신질환을 사실적이고, 아름다운 시선으로 그려내 시청자에게 큰 호평을 받았다.

특히 조현병에 걸린 주인공 장재열(조인성 분)이 적극적 치료와 주변의 도움으로 질환을 극복하는 모습을 그려내며, 사회적 편견에 시달리는 조현병 환자를 긍정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대한조현병학회 이중서 이사장(한림대 강남성심병원 정신건강의학과)은 “조현병에 대한 편견으로 환자와 가족이 치료를 꺼려 늘 안타깝게 생각했다” 라며, “드라마로 많은 조현병 환자에게 희망을 선사하고, 조현병에 관한 편견 해소에 큰 도움을 준 제작진에 학회의 마음을 전하고자 감사패를 수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감사패를 받은 김규태 PD는 “드라마에 깊은 관심을 보여주시고, 감사패까지 전해주신 학회에 제작진을 대표해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우리 드라마가 정신질환과 환자를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mewolong@osen.co.kr